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레몬헬스케어, 경북대병원 모바일앱 업그레이드 개편

[라포르시안] 레몬헬스케어(대표 홍병진)는 스마트 헬스케어 플랫폼 '엠케어' 기반으로 경북대병원의 환자용 모바일 앱을 새롭게 리뉴얼 오픈한다고 11일 밝혔다.

레몬헬스케어는 경북대병원 모바일 앱 리뉴얼을 통해 기본적인 진료 예약 및 결제 서비스에서 한 단계 더 나아가 병원 예약부터 실손보험 간편청구 및 전자처방전 전송 서비스까지 추가해 환자 중심의 원스톱 모바일 헬스케어를 구현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진료비 수납 후 실손보험금 청구에 필요한 모든 데이터를 앱을 통해 실시간으로 보험사에 즉각 전송할 수 있으며, 전자처방전도 원하는 약국으로 전송해둘 시 퇴원 길에 약국에서 미리 조제해 둔 약을 찾을 수 있게끔 환자 편의를 높였다.

환자들의 이용 패턴과 후기를 토대로 모바일 UI/UX를 개선해 환자들의 앱 이용률을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경북대병원 이용객은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경북대학교병원’으로 검색해 모바일 앱을 다운받아 설치하면 된다.

레몬헬스케어의 스마트 헬스케어 플랫폼 ‘엠케어’는 환자가 경험하는 모든 진료 절차를 앱 하나로 해결할 수 있는 원스톱 모바일 헬스케어 서비스로, 병원에 따라 맞춤형으로 제공하는 것이 가능하다. 특히 기존에 엠케어 서비스를 구축한 병원을 대상으로 신규 서비스에 대한 지속적인 관리 및 업그레이드를 지원하고 있다.

레몬헬스케어 홍병진 대표는 “앞으로도 엠케어를 구축한 병원을 대상으로 헬스케어 영역의 새로운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지원할 방침"이라며 "현재 국내 빅5 병원인 서울대병원과 세브란스병원, 서울성모병원, 삼성서울병원을 포함한 총 40여 개 주요 대형병원에서 엠케어 서비스를 구축했으며, 올해 말까지 총 200개 병원으로 확대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