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행사
한림대의료원, '건강한 고령사회' 주제 국제심포지엄 개최

[라포르시안] 한림대학교의료원은 오는 22일 오전 10시부터 한림대동탄성심병원 4층 대강당에서 미국 컬럼비아의대, 코넬의대, 뉴욕프레스비테리안병원과 공동으로 ‘21세기 건강하고 생산력 있는 고령사회에 대한 고찰’을 주제로 국제학술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이번 심포지엄은 특강을 포함해 총 3개 세션에서 11개 강의가 진행된다.

주요 해외 연자로는 미국정신의학회 회장을 지낸 미국 뉴욕프레스비테리안 병원 이사회 선임부의장 허버트 파데스(Herbert Pardes) 교수, 미국 컬럼비아의대 마크 하디(Mark A, Hardy) 교수, 에블린 그라니에리(Evelyn C. Granieri) 교수, 호세 럭신져(José A. Luchsinger) 교수, 브렛 러더포드(Bret R. Rutherford) 교수, 일본 도쿄도립건강장수연구소 히데키 이토(Hideki Ito) 이사장, 일본 사이타마 중앙병원 나오키 마루야마(Naoki Maruyama) 원장 등이 참가한다.

국내 연자로는 한림대 의대 윤종률 교수, 장준동 교수, 서국희 교수, 홍현주 교수, 서울대 의대 이동호 교수, 울산대 의대 김성윤 교수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심포지엄에서는 각 세션별로 ▲인구 고령화에 대비한 보건의료정책 ▲초고령사회의 병원운영 방법 : 일본과 도쿄도립건강장수의료센터의 사례 ▲고령환자 수술의 안정성 증대방안 ▲급성기 병원에서 노쇠환자에 대한 전환기의료서비스 제공의 중요성 ▲노쇠 노인환자 치료에 관한 실용적 고찰  ▲고령화와 황혼기의 신경정신과학 : 고령환자 건강증진을 위한 정밀치료 ▲알츠하이머병 줄기세포치료의 전망 ▲치매예방을 위한 약물 재창출 등을 주제로 강의가 진행된다.

한림대의료원은 “고령사회의 이슈는 세계적 문제이자 미래사회의 중요한 도전적 과제”라며 “고령사회를 주제로 한 이번 심포지엄은 학문적 발전뿐 아니라 한국사회의 건강한 고령화 대책까지 바라볼 수 있는 학술 모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심포지엄 참가자에게는 대한의사협회 연수평점 4점이 인정된다. 심포지엄 관련 상세한 내용은 한림대의료원 홈페이지(http://symp.hallym.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