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정책
경기도, 수술실 CCTV 경기의료원 산하 5개 병원서 추가 운영
CCTV가 설치된 안성병원 수술실 모습.

[라포르시안] 경기도는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에서 운영 중인 '수술실 CCTV를 수원, 의정부, 파주, 이천, 포천 등 경기도의료원 산하 5개 병원에서 추가로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경기도는 수술실에서 발생하는 폭언 및 폭행 등 인권침해 행위와 각종 의료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지난해 10월 안성병원에 수술실 CCTV를 설치했다. 

오는 5월부터는 도 의료원 산하 6개 전체병원으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도는 이달 말까지 CCTV 설치를 완료하고 다음 달 보안성 검토와 시범 운영을 한 뒤 5월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는 방침이다.

'수술실 CCTV 설치'는 민선7기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핵심 보건정책 중 하나다. 

경기도는 수술실 CCTV 설치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가 커지고 있다며 수술실 CCTV가 전국으로 확산될 수 있도록 국·공립병원 우선 설치 방안 및 의료법 개정 등을 보건복지부에 건의할 계획이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