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 사회
응급의료체계 구축 헌신한 故 윤한덕 센터장에 'LG 의인상'

[라포르시안] 설 연휴 근무 중 숨진 故 윤한덕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응급의료센터장이 ‘LG 의인상’을 수상한다. 

LG복지재단은 응급 상황에 처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켜야 한다는 신념으로 17년간 한국 응급의료 발전을 위해 헌신하다가 순직한 故 윤한덕 센터장의 숭고한 사명감을 기리기 위해 의인상을 수여하기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윤 센터장은 지난 2002년 국립중앙의료원에 중앙응급의료센터가 문을 열 당시 기획팀장으로 응급의료 현장에 합류한 이후  ‘중증 환자들이 응급실에서 기다리지 않고 제때에 치료를 받는 것이 가장 큰 소망’이라는 생각으로 헌신적으로 노력해 왔다.

2012년 중앙응급의료센터장에 취임한 이후 응급의료 전용 헬기 도입, 국가 응급진료 정보망 구축과 재난응급의료 상황실 운영 등의 응급의료 및 외상의료 체계를 구축하는데 큰 역할을 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LG복지재단은 윤 센터장의 유가족에게 1억원의 위로금을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보건복지부는 윤 센터장의 국가유공자 지정 여부에 대해 국가보훈처 등과 협의할 예정이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