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김안과병원, 근시·백내장 등 주제 '눈 건강강좌' 마련

[라포르시안] 건양의대 김안과병원은 오는 21일 오후 3시 30분부터 병원 명곡홀에서 2019년도 첫 번째 '해피 eye 눈 건강 강좌'를 개최한다. 

이번 강좌는 사시·소아안과센터 김대희 교수가 '소아근시의 이해와 치료법'에 대해 강의하고 청중들의 궁금증을 풀어주는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된다.

김대희 교수는 "근시가 발생하는 정확한 원인은 밝혀져 있지 않지만 유전적인 요인, 환경적인 요인이 영향을 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반면 야외활동을 해서 햇볕에 노출되는 것이 근시의 진행을 느리게 한다는 보고가 있다"고 말했다.

근시 진행 예방을 위해서는 적절한 조명 아래에서 바른 자세로 책을 읽게 하고 40분 정도 책이나 모니터 등을 본 뒤에는 10분 정도 멀리 있는 물체를 보며 눈을 쉬게 해주는 것이 좋다. 

김대희 교수는 "이와 함께 드림렌즈 혹은 악물치료 등을 통해 근시진행을 늦추기 위한 적극적인 치료를 시도해볼 수 있다"며 "어린이의 눈 이상이 의심될 경우 소아안과 전문의를 찾아 정확한 진단을 받고 적극적으로 관리해 주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건강강좌는 오는 9월 5일 김재휘 교수의 '황반변성' 강좌까지 9차례 진행된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