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강북삼성병원 정신과 의사, 환자 휘두른 흉기에 찔려 숨져

[라포르시안] 한 대학병원에서 환자가 휘루든 칼에 의사가 찔려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서울 종로경찰서에 따르면 31일 오후 5시 30분께 강북삼성병원 정신건강의학과에서 진료 상담을 받던 30대 환자 A씨가 자신을 상담하던 B교수(47)의 가슴 쪽을 향해 흉기를 휘둘렀다. 

환자가 휘두른 흉기에 찔려 중상을 입은 B교수는 응급실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지만 오후 7시쯤 숨졌다. 

가해자는 병원 측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현장에서 체포됐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