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제주 영리병원 철회" 촉구하는 촛불집회 열려
사진 제공: 전국보건의료노조

[라포르시안] 전국보건의료노조를 비롯한 노동·시민사회단체는 지난 15일 저녁 6시부터 광화문 파이낸셜 빌딩 앞에서 제주 영리병원 철회와 원희룡 제주지사 퇴진을 촉구하는 첫 촛불 집회를 열었다. 

촛불집회에 참여한 시민들은 제주 녹지국제병원 허가는 의료민영화 추진이라고 비판하고, 도민을 대상으로 한 공론조사 결과까지 뒤집은 민주주의 파괴 조치라며 원희룡 지사를 강력히 비판했다.

시민·사회단체는 영리병원 설립 금지가 공약이었던 문재인 대통령이 이 사태를 묵인하는 것에 대한 책임도 묻고, 즉각 제주 영리병원 개원을 중단시키기 위한 조치를 이행하라고 촉구했다.

한편 의료영리화저지 및 의료공공성 강화를 위한 제주 도민운동본부도 지난 15일 제주시청 앞에서  '영리병원 철회, 원희룡 퇴진'을 촉구하는 1차 촛불집회’를 열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2018-12-17 03:54:29

    원 지사님 사냥개짓 하셨네 의료 양극화의 물꼬를 트셨어 아... 이명박 떠오른다 닮았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