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사동정 행사
성균관의대 의료인문학교실, 내달 9일 창설 기념 심포지엄

[라포르시안] 성균관의대 의료인문학교실은 11월 9일 강남구 삼성생명 일원동빌딩 히포크라테스홀에서 교실 창설 기념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심포지엄에서는 임기영 한국의학교육학회장이 '왜 인문학인가?'란 주제발표를 한다. 

윤상호 한양대의대 의료인문학교실 유상호 교수와 박재영 청년의사 편집주간이 각각 '의료윤리 교육의 과제와 미래', '의대에서 이런 것도 가르치면 어떨까'라는 제목으로 강연한다. 

한편 성균관의대 의료인문학교실은 지난 9월 1일자로 개설됐다. 

최연호 성균관의대 의료인문학교실 주임교수는 "의학 지식만으로는 환자를 볼 수 없다. 사람이 살아가는 기본을 알아야 좋은 의사가 된다. 그 기본이 휴머니즘이자 인성이고 앞으로 우리 교실이 더 집중적으로 교육할 부분"이라며 의료인문학교실 개설 의미를 설명했다.

앞으로 흩어져 있는 인문 교육과정을 통합해 의사의 직업전문성을 포함한 의료윤리와 의료커뮤니케이션 및 의학의 역사 등 의료인문학을 의과대학 학생들에게 교육할 계획이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