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부광약품, 창립 58주년 맞아..."신약 R&D로 선순환 구조 구축"

[라포르시안] 부광약품이 16일 창립 58주년을 맞아 본사 대강당에서 창립기념식을 진행했다.

부광약품은 올해 말 글로벌 2상후기가 종료될 예정인 당뇨병신약 ‘MLR-1023’과 조만간 미국과 유럽에서 2상후기를 시작할 예정인 파킨슨 환자들의 운동장애 치료제 ‘JM-010’ 등 신약 파이프라인을 가동하고 있다.

최근에는 표적항암제 ‘리보세라닙’의 매각을 통해 확보한 400억원을 신약 R&D로 투자했다.

유희원 사장은 “이를 통해 5,000억원 이상의 총자산을 형성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어 더욱 단단해진 재무건전성 및 R&D를 통한 수익도 얻어 신약개발에 투자할 수 있는 선순환 구조에 올라섰다”고 말했다.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