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정책
김용익 공단 이사장 "비급여의 급여 전환 성공적으로 추진"

[라포르시안]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11일 열린 제3차 서울보건의료 상생협의회에 참석해 ‘문재인케어 선언 그후 1년, 성과와 과제’를 논의했다고 밝혔다.

서울보건의료 상생협의회는 건강보험 보장성강화 정책의 긍정적 여론 확대 시스템 구축과 현안 논의를 위한 공단-공급자단체-가입자단체-공익·언론단체간 소통 공간 확보를 위한 조직이다.

이날 토론회에 참석한 시민소비자단체는 보장성 확대 정책을 환영하지만 급여 지출 증가로 인한 재정불안정 및 정부지원금 과소 지원 해결을 위해 공단의 적극적인 역할을 요구했다.

공급자단체 대표로 참여한 서울의약단체장들은 적정수가와 적정급여, 대형병원 쏠림현상, 간호간병통합서비스 간호사 인력난 등의 문제 제기와 함께 대책 마련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김용익 공단 이사장은 “문재인 케어는 국민부담이 큰 선택진료비 및 2~3인용 상급병실료 폐지, 상복부 초음파검사, 뇌혈관질환 MRI 보험 적용 등 당초 계획대로 비급여의 급여 전환이 성공적으로 되고 있다”며 “앞으로 많은 난관이 있겠지만 여기 모인 보건의료분야를 대표하는 상생협의회 위원들과 소통채널을 구축해 국민들이 기대하는 보장성 강화정책의 안정적 정착을 위해 함께 노력하자”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