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이재명 지사 "수술실 CCTV, 공개토론 열자"...최대집 회장 "언제든 환영""의료계 입장 설명할 좋은 기회" 반겨...실제 성사 여부에 관심

[라포르시안]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1일 '수술실 CCTV 설치' 문제를 놓고 대한의사협회에 토론을 제안한 데 대해 의협 최대집 회장이 이를 수용하겠다는 입장을 밝혀 실제 성사 여부에 관심이 쏠린다.   

앞서 이재명 지사는 지난 16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경기도의료원 산하 병원에서 수술실 CCTV 시범운영 계획을 공개했다.  

그러자 의협은 보도자료를 내고 "환자와 의료인에 대한 반인권적 행위로 즉각 중단돼야 한다"며 "경기도가 이를 강행하면 모든 수단을 동원해 강력히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재명 지사도 순순히 물러설 생각은 없어 보인다. 

이 지사는 2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경기도의료원 수술실 CCTV 설치 방침에 의협이 의료인의 진료 위축, 환자와 간호사 등의 인권과 사생활 침해 등을 이유로 반대 입장을 밝히고 철회를 요구하며 법적 조치와 집단 행동을 시사하고 있다"면서 "무조건 반대와 압박은 문제해결에 아무런 도움이 못 된다. 대화를 통해 합리적 방안을 찾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의협에 의료인, 환자, 전문가, 시민들이 참여하는 공개적인 대화와 토론을 정중하게 요청한다"고 밝혔다. 

최대집 의협 회장은 이재명 지사의 토론 제안을 반겼다.  

최 회장은 지난 22일 라포르시안과의 통화에서 "(이재명 지사가 제안한) 토론에 응할 생각이 있다"면서 "왜냐하면 수술실에 CCTV를 설치하면 어떤 문제가 발생하는지 의료계의 입장을 설명할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 회장은 "될 수 있으면 생방송 토론을 하는 게 좋겠다. 어떤 형식이든 어떤 문제든 토론할 의향이 있다"며 "공개적으로 문제를 제기하고 토론하는 것을 좋아하며, (공개토론은)언제든 환영이다"고 덧붙였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부선 2018-09-24 21:49:12

    이재명 집무실도 CCTV달아야지
    그동안 구설수 보면..안그래요?   삭제

    • 공정하게 2018-09-23 12:48:39

      상식적으로 왜 안되는지 모르겠는데.... 생방송 토론 꼭 하시길.   삭제

      • 물리치료사 2018-09-22 19:52:09

        의사분들! 물리치료실에 cctv설치하시잖아요! 수술실은 왜 안된다는거에요?   삭제

        • 정정당당 2018-09-22 10:55:40

          갑상선 수술 등에 사용되는 다빈치 로봇수술은 100퍼 납품업체 직원들이 한다는 얘기가 있습니다. 이 엄청난 고가 기기는 대학병원과 누구나 알만한 대형병원에만 있죠~ 만약 CCTV 갖다 놓으면 대한민국에 로봇수술은 사실상 사라질꺼고, 사라지면 의사가 그 동안 안했다는 사실이 뾰록나는겁니다. 그러니 목술걸고 싸울 수 밖에 없겠죠~ 그리고 이들의 영향력이 원체 막강하니, 법적으로 CCTV 설치하도록 하능건 사실 불가능에 가까울 겁니다~ 대한민국 병원 장사꾼들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