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테라젠이텍스, 형질전환 소 세대 유전적 안정성 검증

[라포르시안] 테라젠이텍스는 12일 형질전환 부모 소 사이에서 태어난 새끼 소의 게놈(유전체)을 분석해 유전인자 보존 확인 및 유전적 안정성 검증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국내에서 부모 소에게 삽입한 외래 유전자가 2세에게서도 똑같이 나타난다는 것을 입증한 사례는 있었으나, 나머지 유전자 전부가 완벽하게 제어된 것을 확인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번 연구는 서울대 수의대 장구 교수팀 및 서울우유 생명공학연구소와 공동으로 이동유전자 기술을 활용해 형질전환시킨 암수 소 1쌍을 3년간 관찰한 뒤, 이들이 낳은 새끼를 다시 3년간 성장시켜 게놈을 분석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연구결과는 국제 학술지인 ‘BMC 지노믹스(Genomics)’에 게재했다.
 
이 회사 관계자는 “유전자 변형 처리 시의 유전적 안정성 검증에 관한 기술을 확보했고, 향후 포유동물의 형질전환 개체 연구에 활용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