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원자력의학원, 러시아 방사선비상진료 전문기관과 MOU

[라포르시안] 한국원자력의학원(원장 김미숙)은 러시아 니키포로브 응급·방사선의학센터(NRCERM)와 18일 방사선비상진료 분야 협력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니키포로브 응급·방사선의학센터는 러시아 비상사태부 산하 방사선비상진료 전문기관으로, 1991년에 국가생태의학센터로 설립됐다. 현재 핵 및 기타 재난시 사고 복구 작업자의 치료 및 재활 분야의 세계보건기구(WHO) 협력센터로 지정돼 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 체결을 계기로 ▲방사선비상진료 관련 공동연구 및 교류, ▲방사선 피폭환자 치료 및 상담, ▲전문 교육 및 훈련 실시 등의 분야에서 협력 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김미숙 원장은 “니키포로브 응급·방사선의학센터는 구소련 체르노빌 원전사고 당시 복구 작업자의 데이터를 확보하고 있는 기관"이라며 "이번 협약 체결을 통해 방사선 인체영향 연구 및 작업종사자 코호트 구축과 관련된 연구정보를 공유하여 방사선비상진료 분야에서 기관의 역량을 높일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