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계명대 의대생들, 장기기증 활성화 캠페인 펼쳐
사진 제공: 계명대 동산의료원

[라포르시안] 계명대학교 의과대학 학생들이 대학축제 기간인 지난 9일 계명대 성서캠퍼스에서 장기기증 캠페인을 펼쳤다.

계명대 의과대학 제34대 학생회(회장 박현빈)는 '그리하여 우리는 누군가의 별이 되고 누군가의 꽃이 된다'라는 슬로건 아래 축제를 찾은 학생뿐만 아니라 지역민들에게 국내 장기기증 현황과 필요성에 대해 홍보하고 장기기증 참여를 독려했다.

학생회는 이번 캠페인을 위해 100개의 토끼 인형과 빨간 심장 모양의 배지를 준비했다. 심장이식이 필요한 인형에게 참가자가 직접 하트모양의 배지를 달아줌으로써 장기 기증자의 역할과 중요성을 간접적으로 체험하도록 하기 위해서다.

박현빈 의대학생회 회장은 “이식을 기다리는 수많은 환자들에 비해 낮은 장기기증률이 세계적으로 문제이다. 생명의 존엄성을 실천하는 의학도로서 우리 사회에 반드시 필요한 장기기증과 이식을 널리 알리고 인식 전환에 기여하고자 생명나눔 캠페인을 기획했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