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일양약품, ‘놀텍’ 멕시코 수출…“중남미 시장 진출 발판 마련”

[라포르시안] 역류성 식도염치료제 ‘놀텍(성분 일라프라졸)’이 멕시코 시장에 진출한다.

일양약품은 13일 놀텍 완제품이 멕시코 제약사 치노인을 통해 수출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 멕시코 시장 진출이 성사되면서 중남미 지역 수출도 본격화 될 전망이다.

멕시코 제약사인 치노인은 과테말라, 엘살바도르, 코스타리카, 파나마, 온두라스, 니카라과이, 도미니카공화국, 파라과이, 볼리비아 등 10개국에 놀텍 독점 판매권을 갖고 있다.

지난해 국내에서 매출 340억원을 기록한 놀텍은 블록버스터 신약으로 성공하기 위해서 2027년까지 보장 된 물질특허기간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을 확대할 계획이다.

조진완 일양약품 팀장은 “최근 급격히 증가되는 역류성 식도염 환자에게도 적합한 치료 약물임이 미국 임상에서 밝혀졌다”며 “남미 주변국과 동남아 여러 나라에서 수출 확대가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