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정책
문재인 대통령 "의사들 염려 충분히 이해…의료수가 합리적으로 개선"
이미지 출처: 청와대 홈페이지 갈무리.

[라포르시안] 지난 10일 대한문 앞 광장에서 대한의사협회 비상대책위원회 주최로 열린 '전국의사 궐기대회'와 관련해 문재인 대통령이 "건강보험의 보장성을 획기적으로 강화하려는 이른바 문재인케어에 대한 의사들의 염려는 충분히 이해할 수 있는 일"이라는 입장을 표명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오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이 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의 핵심은 의학적으로 필요한 모든 진료를 건강보험으로 해결하자는 것"이라며 "그러나 이는 의사들의 입장에선 건강보험의 수가로 병원을 운영해야 한다는 뜻이므로 건강보험 보장성을 강화하면서 의료수가 체계도 합리적으로 개선하겠다는 것이 정부의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의료수가 개선에 대한 의료계의 주장에도 귀를 귀울이겠다는 점도 언급했다.

문 대통령은 "의료수가 체계의 개선을 전제로 한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는 의료계가 앞장서서 주장해왔던 내용"이라며 "그럼 만큼 의료수가 체계 개선과 함께 건강보험의 보장성을 획기적으로 강화할 수 있도록 의료계에서도 지혜를 모아주시길 바란다. 정부도 의료수가 체계 개선에 관한 의료계의 목소리에 충분히 귀를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