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대웅제약, ‘다이아벡스XR정’ 고용량 제제 출시

대웅제약은 경구용 혈당강하제인 '다이아벡스XR정 1,000mg'을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이 제품은 서방형 메트포르민 제제중 처음으로 나온 고용량 제제이다.대웅제약에 따르면 기존 메트포르민은 당뇨병약제 1차 선택약제로 효과와 내약성은 우수하지만 일부 환자에서 일시적인 위장관계 부작용과 1일 2~3회 복용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그러나 다이아벡스XR정 1000mg은 겔막 확산시스템 기술을 적용해 약물을 서서히 방출시켜 하루 한번 복용으로 24시간 약효가 지속된다.

또 속쓰림과 설사 등 위장관계의 부작용도 최소화했다.

특히 다른 계열 항당뇨병 약제와의 병용에도 도움을 주면서 치료율을 높여 환자의 만족도 증대가 예상된다.

실제 임상시험에서 다이아벡스XR정 1000mg은 혈당 감소와 심혈관계 위험도를 감소시키는 효과를 나타냈다.  

대웅제약은 기존 다이아벡스 250mg, 500mg, 1000mg와 다이아벡스XR 500mg에 이은 다이아벡스XR정 1,000mg 출시로 당뇨병 치료제 메트포르민의 완벽한 파이프라인을 구축했다.

이 회사 박민철PM은 "이번 다이아벡스 XR정 1,000MG 출시로 당뇨병 환자들이 보다 간편하고 안전하게 혈당관리를 할 수 있게 됐다"며 "기존 다이아벡스XR 500mg와 함께 월 10억 매출을 올려 서방형 메트포르민 제제의 1위 제품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