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송도에 의료술기 교육공간 생겨…올림푸스한국, 'K-TEC' 개관
올림푸스한국의 의료 트레이닝센터 K-TEC 내부 '트레이닝 룸' 모습.

[라포르시안]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은 12일 인천 송도에서 의료진을 위한 ‘올림푸스한국 의료 트레이닝 센터(Olympus Korea Medical Training & Education Center, 이하 K-TEC)’의 개관식을 열었다고 밝혔다.

K-TEC은 국내 보건의료인을 대상으로 전문적인 제품 교육과 시연 기회를 제공하는 역할을 한다.

올림푸스한국은 지난 2015년 5월 인천광역시 경제자유구역청(IFEZ)과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K-TEC 건립을 공식화 하고, 2016년 2월부터 착공에 들어갔다.

21개월의 공사 기간동안 총 370여 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돼 완성된 K-TEC은 송도지구 첨단산업클러스터 내 5,056.5㎡(1,530평)의 부지에 연면적 약 6,630㎡(2,006평), 지하 1층·지상 4층 규모로 건립됐다.

올림푸스한국에 따르면 K-TEC은 트레이닝 룸, 대강당, 신제품 쇼룸 등 다양한 시설을 갖추고 있다. 지난 3월 국내에 출시한 수술실 통합 시스템 엔도알파(ENDOALPHA)를 시연해 볼 수 있으며, 신제품 쇼룸은 병원 구매부서나 의료진의 제품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실제 수술실이나 내시경실과 유사한 환경으로 조성했다.

K-TEC에서의 교육∙시연 모습은 초고화질 영상으로 촬영해 실시간으로 내부 대강당이나 외부로 전송할 수 있다. 해외에 있는 올림푸스의 다른 의료트레이닝 센터와 네트워크를 통해 교육정보를 상호 전송하는 것도 가능하다.

이를 통해 전공의는 물론 숙련의, 간호사 등 다양한 의료진들을 대상으로 최첨단의 강의, 라이브 서저리(Live surgery), 심포지엄 등을 진행할 수 있다.

올림푸스한국은 의료진의 교육에 필요한 기술과 시설 제공을 위해 국내 대표 학회들과도 긴밀히 협조할 계획이다. 이미 대한소화기내시경학회, 대한비뇨기과학회, 대한외과학회 등과 교육훈련에 대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올림푸스한국 오카다 나오키 대표는 “올림푸스한국은 의료진과의 협업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쳐 왔으며, K-TEC은 그 노력의 일환”이라며 “앞으로도 한국 의료 산업 발전에 공헌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