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 사회
'모두를 위한 낙태죄 폐지 공동행동' 출범...28일 발족 퍼포먼스

[라포르시안] ‘모두를 위한 낙태죄 폐지 공동행동’은 '안전하고 합법적인 임신중단을 위한 국제 행동의 날(Global Day of Action for Access to Safe and Legal Abortion)'을 맞아 오는 28일 오전 11시 30분부터 광화문 세종문화회관 앞 계단에서 ‘모두를 위한 낙태죄 폐지’ 퍼포먼스를 연다.

'모두를 위한 낙태죄 폐지 공동행동'에는 건강과대안 젠더건강팀, 불꽃페미액션, 성과재생산포럼, 장애여성공감, 지구지역행동네트워크, 페미당당, 페미몬스터즈, 한국성폭력상담소, 한국여성단체연합, 한국여성민우회, 한국여성의전화 등의 형법상 낙태죄 폐지를 위해 행동하는 단체들이 참여한다.

이번 퍼포먼스 참여자들은 세종문화회관 앞 계단에서 '모두를 위한 낙태죄 폐지', '낙태가 죄라면 범인은 국가다', '진짜 문제는 낙태죄다', '호주제도 폐지했다 낙태죄도 폐지하라', '내 몸은 불법이 아니다'라는 문구를 피켓과 구호로 드러낼 예정이다. <관련 기사: 인구정책 수단으로 전락한 여성의 몸…임신중지는 죄인가, 권리인가>

공동행동은 "전 세계 여성들이 여성의 몸을 불법화하고 여성 건강을 위협하는 국가와 법, 제도에 맞서 저항하는 국제 행동의 날을 맞아 국가의 ‘가족계획’ 정책으로 피해를 입은 여성의 목소리, 임신과 출산을 둘러싼 기혼여성·비혼여성·장애여성의 목소리, 생명의 선별과 낙인에 관한 목소리, 취약한 사회보장 시스템에 대한 목소리 등을 다양한 참여자들의 발언으로 드러낼 것"이라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