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간호조무사, 열악한 근무환경 속 조롱과 멸시 대상으로 전락"10명 중 5명 최저임금 이하...성희롱 피해 경험도 많아
13일 열린 국회 토론회에서 간무협 간부들과 국회의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라포르시안] 의료기관에 종사하는 간호조무사들의 근로 환경이 더 악화됐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대한간호조무사협회는 지난 13일 국회도서관에서 윤소하 정의당 의원과 공동으로 '2017 간호조무사 근로환경 개선을 위한 국회 토론회'를 열었다.

협회는 이날 토론회에서는 노무법인 상상에 의뢰해 지난 7월 14일부터 23일까지 간호조무사 회원 8,664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임금과 근로실태 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조사 결과, 간호조무사의 46.6%가 최저 임금 미만(13.8%) 또는 최저임금 수준(32.8%)의 임금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해 조사의 43%보다 악화된 결과다.

최저임금을 초과하는 임금을 받는다는 응답은 53.4%에 머물렀다. 

최저임금 미만을 받는 비율은 한방의료기관 18.1%, 요양병원 16.5%, 일반의원 15.0% 순으로 나타났다.

일반병원, 종합병원, 상급종합병원도 10% 내외로 최저임금 미만을 받는 것으로 조사됐다.  

휴일근무수당을 받지 못한 경우도  50.2%로 지난해 조사 결과인 46.6%보다 더 높아졌다.

근로 현장에서의 성희롱 피해도 심각한 것으로 드러났다. 5명 중 1명(18.9%)꼴로 성희롱 피해를 당했다고 응답했다.

성희롱 가해자는 환자가 60.6%로 가장 많았고, 다음으로 의사 17.3%, 보호자 11.2%, 동료 10.9% 순이었다. 또한 4명 중 1명은 폭력 피해를 경험했다고 응답했다.

그러나 법이나 제도를 통해 구제를 받은 경우는 1%도 되지 않았다. 

홍옥녀 간무협 회장은 "문재인 정부는 비정규직 차별 철폐를 정책 과제로 내세웠지만, 현실은 너무 절망적"이라며 "최근 강동경희대병원에서는 간무사 4명에 대해 일방적으로 계약을 해지했다. 그 이유는 인력을 줄이기 위해서가 아니라 정규직 전환에 따른 비용을 절감하기 위해서였다"고 말했다. 

홍 회장은 "병의원, 한방병의원 등 보건의료기관에서 약 20만 명의 간호조무사가 근무하고 있다. 그런데도 근로조건의 개선은커녕 사회적으로 조롱과 멸시의 대상이 되고 있다"며 "누군가는 해야 할 일이고, 사회에 필요한 일이라면 어떤 직업군이든 그 노고에 합당한 처우가 뒷받침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토론회에 참석한 국회의원들은 간호조무사 처우가 개선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토론회를 공동 주최한 윤소하 의원은 "의료현장에서 환자의 생명과 안전을 다루는 간호조무사의 역할에 합당한 대우를 받아야 한다"면서 "20대 국회 동안 간호조무사를 비롯한 보건의료 인력의 처우 개선을 위해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했다. 

양승조 보건복지위원장(더불어민주당)도 "정부와 국회는 좋은 일자리 창출과 보건의료 인력 확충이라는 국정과제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며 "특히 간호조무사는 우리나라 보건의료서비스의 핵심 중에 핵심인 만큼, 가장 중요하게 다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같은 당 오제세 의원은 간호조무사 양성을 위한 전문대학 설치를 20대 국회에서 반드시 추진하겠다고 약속했고, 정춘숙 의원은 간호조무사의 근로 환경 개선 방안이 국회에서 반영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승희 자유한국당 의원은 "간호조무사들의 근로 환경 개선을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겠다. 특히 경제적인 영역뿐 아니라 업무 영역도 확대되고 명확해야 전문인으로서 대우받을 수 있다"면서 "이를 위해 법적 근거를 만들고 필요하다면 예산 지원을 위해 할 수 있는 일을 하겠다"고 말했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8
전체보기
  • ㅎㅎ 2017-09-28 00:06:07

    간호조무사들 최저임금은 심하네
    다같이 일하며 고생하는데 최저는 아니라고본다
    간호사분들이 조무사분들을 무시하네요
    서로 도우며 같이하면 보기좋겠는데
    조무사분들도 전문대나와서 더 양질 적으로 좋아지면 간호사한테도 더 좋은거아닌가?
    조무사 기사만 나오면 간호대 들럭거리며
    그러는거 웃겨요 조무사들은 가만히 있고
    협회에서 그러는데 욕은 조무사가 다 먹고
    얼마전 수액벌레도 조무사였어봐ㄷㄷ
    근데 간호사들 욕은없더라?
    조무사가 여기저기 똥받이인듯
    간호사들 스트레스풀이용 아닌데.   삭제

    • ㅇ? 2017-09-27 22:10:57

      기사내용에 간호사 얘기 나오지도않았는데
      간조 얘기만 나오면 그저 눈에 불켜고 까기 바쁘네..^^ 기사 내용도 최저수준 월급 받는 간조 처우개선 해달라는 내용이구만.
      간호사 수준이 댓글들 정도밖에 안되나요? 대학 나온 사람들 말하는게 왜 다 저모양이지 .. ㅇㅅㅇ
      인성과 지능은 비례하지 않나보네요
      사람 살리는 사람들이 댓글로는 사람 죽이고잇네   삭제

      • 안녕 2017-09-27 21:17:17

        간호사들 밥그릇 뺏길까 겁나 벌벌떠네..4년 공부했다해도 주사 하나 못놓는것들 수두룩 하구만 입으로 간호는 다하고..난독증들이 있나 내용좀 이해하고 떠들어라   삭제

        • 우우 2017-09-26 22:09:13

          간호조무사 학과 만들기만 해라 의료질 뚝떨어지는건 한 순간이고 간호사들 다 그만둘거다~ 제대로된 처우개선을 해주려면 병원장들 쪼아서 임금 개선할 생각을 해야지 저 간호조무사협회장은 맨날 뻘짓?
          그러면 우리도 이미 pa제도 만연한 마당에 대학원나오면 처방권 정당하게 주고 외국 처럼 되고 싶다고? lpn 되고 싶으면 간호조무사들 지금처럼 의학적 처치 절대 못한다 법적으로 그렇게 제도화 되지 않는한 조무학과 만들 생각 마라   삭제

          • 도리더 2017-09-25 22:11:59

            간호조무사가 언제부터 보건의료서비스의 핵심 중의 핵심이었지? 간호조무사가 그런 대우를 받는건 병원 경영의 문제다 그러니까 병원들을 족치면 되는 것! 그리고 간호조무사는 원래 싼임금이 메리트아닌가 임금도 높으면 왜 굳이 간호조무사쓰나   삭제

            • ㅋㅋ 2017-09-18 21:52:11

              무시받을만하니까 무시하ㅋㅋㅋㅋㅋㅋㅋ 무시안당할려면 정정당당히 대학가서 4년쐬가빠지게 공부하고 1080시간 실습채우고 간호사국가고시 합격해서 '면.허.증' 받으세요~ 가난해서 대학못다닌다 이런 개씹똥잡소리는 집어치우고ㅎㅎ 누군돈많아서대학다니냐 학자금대출만 1000이넘는다 피해자코스프레맨날하면서 그만좀찡찡거려라;   삭제

              • 슬픈자 2017-09-15 13:22:32

                처우개선 얘기하는데 간호조무사를 향한 조롱과 멸시는 계속진행중 간호사같음(퍼온글)
                실력차이가 하늘과땅차이다 준종합병윈급이상에서 주사도 못만지게하는데 무슨유사한일이냐? 의사오더도 제대로 못알아듣고 의학용어도모르고 너희들수준을알라 로컬에서나 접수하고 주사 만지게해주지 iv는 고사하고 im도 제대로 못하면서 유니폼입었다고 다같은 유니폼이 아닌건 너희도 알잖아 국가면허제도가 장난감인줄 아나보네 어설프게 접수하고 혈압재고 로컬에서 주사준다고 그게 간호사랑 똑같은일하는줄알고있는 무식한것들. 아는게 그것밖에없으니큰일이다   삭제

                • 국민 2017-09-15 13:17:39

                  4인이하 사업장은 말그대로 법치국가인 대한민국에 살고 있지만 법외지역이다. 간호조무사들의 대다수가 취업해 있는 의원급은 80%이상이 4인이하 사업장이 대다수이다. 4인이하 사업장은 근로기준법과도 관련이 없다. 국경일에 근무를 해도 월차휴가를 못받아도 법적으로 저촉되는 것이 없다. 그리고 매일매일 1시간씩 초과근무를 해도 초과수당 한푼도 받지 못하고 토요일근무를 해도 인정이 되지 않는다. 도대체 대한민국은 하소연할데가 없는다. 대한민국은 약한자들은 억울해도 하소연할대가 없단,것이다. 겉만 번드르한 정규직이다. 슬프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