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아세안 10개국 GMP담당자, JW당진생산단지 방문

[라포르시안] JW중외제약은 13일 동남아시아국가연합(ASEAN) 회원국의 의약품 제조, 품질관리 기준(GMP) 고위급 당국자들이 최근 충남 당진시에 위치한 JW당진생산단지를 방문해 시설과 공정을 살펴봤다고 밝혔다.

아세안은 인도네시아·말레이시아·필리핀·싱가포르·태국·브루나이·라오스·캄보디아·미얀마·베트남 등 모두 10개국으로 구성된 동남아시아 국가연합이다.

이번 방문은 식품의약품안전처와 한국제약바이오협회가 주최한 ‘한-아세안 의약품 GMP 조사관 교육’의 일환으로 한국의 선진 제약 산업의 우수성을 알리고 아세안 국가의 의약품 시장 확대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아세안 당국자들은 국내 최초의 ‘페넴계 항생제’ 전용공장을 비롯해 세계 최대 규모의 Non-PVC 수액공장을 돌며 GMP과정과 자동화 시스템 등 의약품 제조 공정을 둘러봤다.

JW당진생산단지에서는 연간 1억2,000만백의 수액제를 비롯해, 주사제 1억3,000만개, 고형제 13억5,000만개, 무균제 1,600만개 의약품을 생산, 공급하고 있다.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