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한국화이자, 필름형 발기부전치료제 출시

한국화이자제약 발기부전치료제 비아그라의 필름형인 '비아그라 엘'을 세계 최초로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 제품은 50mg과 100mg두 가지 용량을 모두 보유한 실데나필 시트르산염 구강붕해필름이다.

한국화이자제약에 따르면 비아그라엘은 휴대가 간편하고 물 없이 복용이 가능해  복용 편의성을 높였다.

입 안에서 녹는 속도가 빠르며 용해성의 차이를 만드는 염을 제거하지 않으면서 시트르산염의 맛을 개선하도록 단 맛을 추가해 제품을 차별화했다.

또한 용매로 유기용제가 아닌 정제수를 사용했다. 

한국화이자제약 김선아 전무는 "비아그라는 환자와 의료진에게 보다 다양한 치료 옵션을 제공하기 위한 방법을 꾸준히 모색해 왔으며 이런 노력의 일환으로 비아그라 엘을 출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비아그라의 입증된 발기강직도 효과와  환자 만족도, 안전성 프로파일을 제공하며 질환 치료와 환자들의 삶의 질 제고를 위해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