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바이엘, 자궁내막증 치료제 '비잔' 출시

바이엘 헬스케어는 경구용 호르몬제 '비잔'을 자궁내막증 치료제로 국내에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바이엘에 따르면 비잔은 자궁내막증 치료에 효과적인 프로게스틴인 디에노게스트가 함유된 경구 호르몬제로, 자궁내막증의 병변과 통증 감소를 입증했다.

또 자궁내막증 치료에 있어서 15개월까지 장기간 복용이 가능한 안전성 프로파일도 확보했다.

디에노게스트의 자궁내막증 병변감소 효과를 측정하기 위한 24주간의 용량-범위 연구 결과, 비잔은 2mg, 4mg 용량에서 rAFS 점수와 자궁내막증의 병기를 용량별로 유의하게 낮췄다.

자궁내막증으로 인한 광범위한 통증을 유의하게 개선시킨다는 점을 입증했다.

700명 이상의 여성들이 최장 15개월까지 디에노게스트를 투여 받은 2상 및 3상 연구 결과에서도 비잔은 지속적인 증상 개선 효과를 나타냈다.

기존 치료제(GnRH효능제)는 에스트로겐 보충요법을 병행하지 않고 6개월 이상 투여하면 골밀도 감소의 위험성 등이 나타날 수 있다.

반면에 비잔은 15개월까지 장기 복용이 가능하다.

이 회사 문희석 전문의약품사업부 총괄은 "자궁내막증 치료 효과가 입증되고 장기간 안전하게 사용 가능한 약제 개발이 절실히 필요했다"며 "비잔이 자궁내막증으로 만성 통증과 피로감에 시달려온 여성들에게 보다 나은 치료법으로써 자리매김 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