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서남대 의대 출신 의사한테는 진료 안 받겠단 말도 들었다"'시사매거진 2580'서 서남대 사태 다뤄...기초의학 수업·임상실습도 중단될 위기
MBC '시사매거진 2580' 방송화면 갈무리.

[라포르시안] 서남대 의대가 '부실의대' 꼬리표를 떼고 정상화의 길을 걸을 수 있을지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서남대 의대생들이 처한 충격적인 현실이 고스란히 드러났다.

MBC '시사매거진 2580'은 지난 30일 방송된 '학생들의 잘못인가요?' 편을 통해 서남대 의대 사태를 다뤘다. 

이날 방송은 드라마 '하얀거탑' 속 외과의사를 동경해 지난 2013년 서남대 의대에 입학한 강모 씨(의예과 2년)가 입학 뒤 겪은 암울한 현실을 보여줬다.  

전공 서적을 빌려볼 수 있는 도서관은 물론 제대로 된 실습실과 장비조차 없었다. 강씨는 "도서관에 가서 참고하고 찾아보고 싶은데 저희는 책을 사거나 선배한테 물려받는 수밖에 없다"고 토로했다. 

그는 "'의대가 곧 없어질 것'이라는 소문도 학기가 바뀔 때마다 학생들을 괴롭혔다"고 말했다.  

설상가상으로 기초의학 수업도 중단 위기에 처했다. 담당 교수가 임금이 계속 체불되자 학교를 그만뒀고, 또 다른 기초의학 교수도 최근 학교를 떠났다. 

김모 씨(의예과 2년)는 "교수님이 임금체불 문제 때문에 많이 힘들어하셨다고 들었고, 모든 교수님이 1년에 4개월 치 월급만 받고 계시다고 들었다"고 주장했다. 

임상 실습도 중단될 위기다. 

서남대는 학교에 부속병원이 없어 교육협력병원인 명지병원에서 임상 실습을 받고 있다. 그런데 계약이 만료되는 내년 2월이면 임상 실습도 끝이 날지 모른다. 

조모 씨(본과 4학년)는 "전국에서 이런 고민을 하는 의대생이 저희밖에 없구나 하는 생각에 우울하고 암울하다. 시선 같은 것도 많이 신경 쓰인다"며 "서남대 나온 의사들한테는 진료 안 받겠다는 말을 저희가 직접 들은 적도 있다"고 했다. 

사정이 이런데도 교육부는 서남대 인수대상자 선정 작업을 차일피일 미루고 있다. 

최근 학생 대표와 가진 비공개 회의에서 '두 대학의 인수계획이 미흡하다'며 갑자기 폐고 가능성을 통보하기도 했다. 

김철승 서남대 교수협의회 회장은 "다른 루트를 통해 알아보니 서남대 정상화 계획안이 모두 반려됐고, 반려된 것은 폐교 순서를 밟는 거라고 한다"고 말했다.

그러나 교육부는 '방향을 결정하지 못했다'며 폐교설을 부인했다.

이재력 사립대학제도과 과장은 "방향을 결정하는 과정에 있는데 확정을 못 하고 있다. 시간이 좀 더 걸릴 것 같다는 정도만 말씀드릴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의료계에서는 서남의대 부실 사태는 교육부의 책임이 크다는 지적이다. 

이윤성 대한의학회장은 "설립부터 지금까지 10년 이상 끌어왔고 계속 부실하다고 하면서도 신입생은 계속 받을 수 있게끔 했다"면서 "이런 불합리한 일이 계속 지속된 것에 가장 큰 책임은 재단이겠지만, 두 번째 책임은 교육부라고 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서남의대 사태를 계기로 의과대학의 수준을 더 엄격히 관리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이윤성 회장은 "비용과 노력이 많이 드는 일이지만, 의학교육은 커리큘럼 전체를 평가하는 일이 매우 중요하다"며 "그것을 우리 사회가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8
전체보기
  • 의대는 2017-08-01 02:39:30

    인증평가로 모접정지 후, 2차 인증 불인승시 폐과끝. 비리부실대학 비리사학은 퇴출이 답.   삭제

    • 목욕탕 2017-08-01 00:36:11

      나같아도 서남의대 출신한테는 안받겠다 저런 부실한 학교 졸업해서 어떠케 내몸을 맡기냐   삭제

      • 빠른결정 2017-07-31 18:41:05

        어제2580방송에 편하게 공부할수있는 관동의대가부러웠다..330억이 문제이데.. 구재단이 있음 왜 폐교 신청을했겠나..시립이던 삼육이 인수해서 처리하면 되는거 아닌가?교육부 생각을 바꿨음좋겠다 빠른인수결정 제발제발 바란다   삭제

        • 지켜보는이 2017-07-31 17:46:09

          폐교가답이다 억지부리지말자   삭제

          • 비리척결 2017-07-31 12:34:27

            비리척결이 국정과제임
            의대생은 인증평가로 법대로 진행.
            폐과시까지 명지병원에서 임상진행하던지 타교 위탁교육. 폐과시 인근의대 편입절차 교육부 및 보건복지부에서 마련편입가능학년은 편입, 편입곤란 고학년은 위탁교육 서남대 졸~~   삭제

            • 학생들이무슨죄 2017-07-31 11:29:10

              부실교육으로 문제가 된지가 언제인데 아직까지 결정을 안하고 있을까?
              인수하겠다는 대학이 돈을 투자해서 정상화 시키겠다는데도 이런저런 이유로 질질 끄는건 비리재단에게 학교자산을 넘겨주려고 하는 속내로 보인다. 누군가? 장난질 치는자가!!!   삭제

              • 원인부터 제거 2017-07-31 10:53:31

                이모든 사태의 원인은 설립자의 비리횡령에서 유발된것이다. 근본적으로 사학비리를 뿌리뽑지 않고는재발을 막을 수가 없습니다. 비리사학은 완전퇴출시키고 구재단은 다시는 발붙이지 못하게 문재인 대통령님 공약을 진행해야 합니다.
                비리재단이 복귀하던말던 의대정상화라는 명목으로편입만하려는 극히 이기적인 작태 또한 막아야합니다. 교육부도 속히 비리재단 완전퇴출 서남대는 인수 또는 폐과 등 결정을 해야하며, 의대는 의대인증평가법이 있으니 모집정지 후 2차불인증시 폐과절차 밟으면 됩니다. 폐과 폐과시까지 인근의대위탁교육으로 부실교육도 방지해야 합니다   삭제

                • ㅇ ㅇ 2017-07-31 10:19:37

                  도대체 무엇때문에 결정을 미루는지를 밝혀주고, 폐과를하든 인수를 하든 결정을 제발 좀 하세요.. 학생들이 말라 죽을 지경 이네요.   삭제

                  여백
                  포토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