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국산 신약 ‘카나브’ 싱가포르서 시판 허가…“3분기 발매 예정”

[라포르시안] 국산 고혈압신약 ‘카나브’가 싱가포르에 출시된다.

보령제약은 27일 싱가포르 HSA(Health Sciences Authority)로부터 카나브의 시판 허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카나브는 지난 2015년 6월 쥴릭파마와 동남아 13개국에 대한 라이선스 아웃 계약을 체결하고, 약 1년 11개월 만에 싱가포르 시판허가를 획득했다. 이번 허가는 중남미, 러시아 이후 동남아에서 첫번째로 획득한 시판허가다.

카나브는 오는 3분기 중 발매될 예정이고, 7월 싱가포르에서 진행되는 아시아 심장학회(APSC)를 시작으로 2차 자문단 미팅(FAST) 등을 진행해 본격적인 마케팅에 돌입할 계획이다.

보령제약은 올해 말레이시아와 태국에서 추가적으로 시판허가를 받고, 2018년에는 인도네시아, 베트남, 필리핀 등에서 허가를 받아낸다는 방침이다.

이 회사 관계자는 “쥴릭파마와 카나브 복합제 듀카브와 투베로에 대한 추가계약을 논의하고 있으며, 견고한 파트너쉽을 통해 동남아 매출을 증대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