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 사회 건강정보
임플란트틀니, 무치악 환자 비용·통증 부담 덜어

치아 관리를 부실하게 한 사람들 중에는 시간이 흘러 치아가 거의 없는 무치악 상태가 되는 경우가 많다.

무치악 환자들은 일반적으로 개선을 위해 틀니를 끼워 넣는 시술이나 치아가 빠진 자리에 임플란트를 채워 넣는 시술이 진행될 수 있다.

하지만 틀니의 경우 오래 장착하고 있으면 잇몸이 퇴행하거나 위축돼 염증이 생기거나 얼굴이 변형되는 등의 문제가 생길 수 있다.

임플란트는 심미적, 기능적으로 자연치아와 가장 유사한 시술로 치조골(잇몸뼈)에 나사 모양의 지주대를 심고 뼈와 유착이 되면 보철물을 연결하는 방식이다.

하지만 치아가 하나도 없는 무치악 환자에게는 하나하나 임플란트를 심는 것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고 할 수 있다.

환자 대부분이 고령의 어르신들이 많아 시술로 인한 통증에 대한 부담도 크고 비용 부담도 적지 않기 때문이다.

이에 임플란트틀니는 무치악 환자의 비용 및 통증 적인 면의 부담을 덜어줄 수 있는 시술로 주목을 받고 있다.

인천 간석라은치과의원 김정훈 원장에 따르면 임플란트 틀니는 기존 임플란트와 틀니의 장점이 결합 된 방식으로 2~4개의 최소한의 임플란트를 심고 그 위에 전체 치아를 커버할 수 있는 브리지를 연결하는 방식이다.

기존의 틀니에 비해 고정력이 좋아서 저작능력이 월등하고, 잇몸 눌림이 등이 발생하지 않아 통증이 없다. 또 흔들림이나 불규칙적 탈락 등을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무엇보다 소수의 임플란트 식립으로 비용부담은 줄이고, 음식을 먹을 때 잇몸 통증을 느껴 제대로 음식을 씹지 못했던 전체 틀니와는 다르게 자연치아와 흡사한 저작능력으로 통증 없이 음식을 제대로 섭취할 수 있어 건강도 회복할 수 있는 게 핵심이다.

무치악 환자들이 선택할 수 있는 효과적인 보철치료 방법의 하나로 성공적인 식립을 위해서는 환자 구강구조에 맞는 식립점 설계와 틀니 형태 설계, 시술이 굉장히 중요하다.

따라서 치과 선택 시에는 의료진의 시술경험은 어떠한지, 식립 후 관리는 어떻게 진행되는지 등을 충분히 고려해야 부작용 없이 성공적인 식립이 가능하다.

인천 간석라은치과 김정훈 원장은 “임플란트틀니는 전체 틀니와는 다르게 고정이 단단하여 흔들리거나 빠지지 않는다는 장점이 있다. 또 발음이 개선되고 치아가 없어 푹 꺼진 입 주변도 회복되어 심미적으로도 효과가 좋다”고 설명했다.

한현숙 기자  webmaster@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현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