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약계·병원
삼성서울병원, 伊 휴지에프와 정밀의료 분야 연구협력 MOU

[라포르시안] 삼성서울병원(원장 권오정)은 지난 13일 이탈리아 휴지에프(HuGeF)와 정밀의료 실현을 위한 글로벌 연구협력을 위해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유전체 분석 기반의 약물 스크리닝과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을 구축하고, 정밀의료 실현을 위한 공동연구 프로젝트 개발을 추진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삼성서울병원 난치암연구사업단(단장 남도현)에서 개발한 혁신적 개인맞춤 중개연구 플랫폼인 아바타 시스템을 기반으로 휴지에프와 유전체 분석 분야의 공동연구 및 교류를 통해 새로운 정밀의료 기술의 임상적용을 실현하는 방안이 추진된다.

휴지에프는 2007년 상파울로 사립자선재단, 토리노 대학교, 토리노 폴리테크니코 공대에 의해 설립된 비영리기관으로, 미래 정밀의료 분야 선도를 목적으로 인간유전학 연구 및 정밀의학 플랫폼을 개발하고 있다.

루제로 드 마리아 휴지에프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양 기관은 긴밀한 협력 관계를 구축하여 미래 정밀의료의 발전에 크게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권오정 삼성서울병원 원장은 "그간 삼성서울병원은 정밀의료를 실현하기 위한 인프라 구축에 투자해왔다"며 "이번 휴지에프와의 연구협력을 통해 정밀의료 분야의 글로벌 파트너쉽을 구축하고 향후 세계 최고 수준의 개인 맞춤형 유전체 치료 선도 기관으로 발돋움시키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진규 기자  hope11@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진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