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의료와 사회 책·서평
미셸 리 ‘키 성장 프로젝트’ 출간

키 성장의 23%는 유전적인 요인이, 77%는 후천적인 요인이 좌우한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그런데 왜 노력을 해도 아이는 자라지 않을까? 도대체 어떠한 후천적인 노력으로 우리 아이의 키를 키울 수 있는 것일까.  

내 아이의 키 성장을 포기 하지 말라는 ‘후천적 키 성장 지침서 ’미셸 리의 키 성장 프로젝트’가 출간됐다.  

이 책은 신체의 발육과 활동이 가장 활발한 성장기를 놓치지 않고 운동, 수면, 영양, 스트레스라는 4가지 기본요소에 해답이 있다고 말한다.

키 성장은 타인에 의해 수동적으로 아이의 키를 만들어 내는 것이 아니라 아이들 스스로가 바르게 서고, 바르게 걷고, 바르게 앉는 바른 자세 기본기 정렬에서 시작된다고 강조한다.

아이의 성장기는 신비롭다. 아이가 낮 시간의 왕성한 활동을 바탕으로 잘 먹고 잘 자는 것만으로도 성장호르몬 생성이 촉진되고 성장판이 발달된다.

후천적 키 성장의 77%는 아이가 키 성장을 위한 몸 감각과 친밀해질 때까지 틈틈이 지속적으로 몸을 움직여 성장운동습관을 만드는 것에서 찾아야 한다.

키 성장의 주인공인 아이가 프로젝트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성장운동을 반복, 반복, 반복 할 때 키 성장과 균형 있는 몸 성장의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다며 기본에 충실할 것을 거듭 강조한다. 

저자인 미셸 리는 “키 성장에 지름길은 없다. 하지만 누구에게나 키 성장의 기회는 똑같이 주어져 있다는 사실을 잊지 말고 지금 당장 아이의 키 성장을 위한 몸 감각 프로그램을 실행 할 것을 권한다”라고 말했다. 

‘미셸 리의 키 성장 프로젝트’는 우리 아이들의 건강하고 밝은 미래를 위한 재능기부 프로젝트의 시작으로, 판매 수익금 전액은 소외된 이웃과 아이들을 위해 쓰여질 계획이다.

이상섭 기자  sslee@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