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제약·의료산업
녹십자, 410억 규모 독감백신 수주…“역대 최대 규모”

[라포르시안] 녹십자는 20일 세계보건기구(WHO) 산하 범미보건기구(PAHO) 2017년도 남반구 의약품 입찰에서 약 3,700만달러(410억원) 규모의 독감백신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주는 독감백신을 수출한 이래 역대 최대 규모로, 지난해 남반구지역으로의 독감백신 수출액보다 15%이상 증가한 수치라고 녹십자는 설명했다.

이로써 녹십자는 독감백신 해외 누적 수주액은 2억달러(2,251억)를 넘어섰다. 독감백신을 수출한지 6년만의 기록이다.

녹십자 관계자는 “우리나라와 독감 유행시기가 다른 남반구 지역으로의 수출을 통해 독감백신의 특징인 계절성의 한계를 뛰어넘었다는 측면에서 의미가 있다”며 “수주확대로 국제 사회의 보건 수준 향상에 기여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조필현 기자  chop23@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