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권역응급의료센터' 지정 취소 전북대병원 응급실 방문한 정진엽 장관

 [라포르시안] 보건복지부 정진엽 장관이 4일 전북대병원에서 열린 '응급의료 개선을 위한 간담회'에 참석했다.  정 장관은 전북대병원 응급실을 방문해 비상진료체계 운영을 직접 점검하고, 지역 주민을 위한 응급의료에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해당 병원과 지자체에 당부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정 장관은 전북대병원, 전남대병원, 을지대병원의 응급․외상의료 시설 및 인력 확충, 비상진료체계 강화, 진료과목간 협력체계 구축 등 병원 내 응급의료 시스템과 진료 문화개선을 위한 대책을 점검했다.

정 장관은 "해당 병원들이 권역센터 등의 지정 취소에도 불구하고 기존의 응급진료를 계속하면서 자체 개선 대책을 마련한 것은 지역에서 더욱 신뢰받는 의료기관으로 발전하는 전화위복의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상기 기자  bus19@rapportian.com

<저작권자 © 라포르시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상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