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뉴스&뷰]
하나의 몸에 하나의 의학체계를...해묵은 '의료일원화' 논의 재점화
의한정협의체서 '의료일원화 합의문안' 검토...의·한방 아닌 국민건강 관점서 바라봐야
[라포르시안] 의학과 한의학으로 이원화된 의료공급체계와 제도를 일원화하는 논의가 다시 수면 위로 떠올랐다.그동안 여러 차례 의료일원화 논의가 있었지만 그때마다 의료계와 한의계 간 감정싸움으로 전락하고, 양측의 갈등만
민주당의 '원죄'...참여정부서 문재인 정부로 의료영리화 정책 계승?
노무현 정부서 영리병원 허용·민간의보 활성화 등 영리화 모색..."의료산업화 추진한 원조 정치세력"
정권이 바뀌어도 달라진 게 없다는 말이 여기저기서 들린다. 촛불민심을 등에 업고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지 1년이 지났지만 보건의료 분야에서는 여전히 지난 정부 때 논란이 됐던 각종 의료영리화 정책이 그대로다.
의료전달체계 부재가 빚은 외래진료 횟수 'OECD 1위'
[뉴스&뷰] 임상의사 수는 적은데 외래진료 횟수는 최다...과다의료이용·의료자원 중복과잉투자 고스란히 드러나
의료인력은 부족한데 병상과 고가 의료장비는 넘치고, 국민의 외래진료 횟수는 압도적으로 많다. 왜 이런 기형적인 의료체계가 구축된 것일까. 바로 의료전달체계의 부재에서 그 원인을 찾을 수 있다.
여백
시민의 삶과 일상 속으로...서울의료원, '가치 중심' 혁신 선언
원장 사임에 개원 시기는 계속 늦춰지고...성남시의료원에 무슨 일이?
말많은 요양병원 8개과 전문의 가산제...복지부
국립암센터, 파업 직전 임단협 타결...포괄임금제 개선
국감에 오른 '리피오돌 사태'...게르베
여백
여백
The만나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